2019 청소년 통과의례 프로젝트 스케치 – 문학정보고

녹색 잎이 싱그러운 여름.

오늘은 문학정보고등학교에서 손님이 찾아옵니다.

문학정보고_스케치사진 (13).jpg

열시 이십분즈음, 왁자한 웃음소리가 들립니다.

웃음소리 만으로도 얼마나 밝고, 명랑할지 예감했다는 이야기가 나올 만큼 예사롭지 않은 등장이었습니다.

멀리 인천에서 홍천까지, 아침 여덟시부터 달려 온 반가운 얼굴들이네요.

문학정보고_스케치사진 (14).jpg

여행용 캐리어나 큰 가방을 이고 지고 강당으로 모이는 소녀들!

명찰과 안내문을 받고, 이곳이 어디인가? 약간은 어리둥절한 걸까요? 일상에서 벗어나 본 게 얼마만일까.

수련원 둘레길 산책을 나섭니다. 아직 한여름 무더위가 시작되기 전이라 산책할 만 하네요.

수련원의 사계절 속에서 조금은 긴장이 풀리기를 바래봅니다.

문학정보고_스케치사진 (20).jpg

문학정보고_스케치사진 (18).jpg

문학정보고_스케치사진 (19).jpg

<햇볕이 뜨겁지 않고, 적지도 않고, 적당해서 좋았다! 언제나 인기 만점인 마스코트 견공 해피와 토리를 둘러싼 친구들>

여기 어떤 마음으로 왔는지, 둥글게 모여 앉아 소개해봅니다.

앞으로 어떤 2박3일이 될까요? 설에이기도 하고, 걱정되기도 하고, 기대되기도 한 거겠죠?

‘핸드폰 없이 지내보면 어떨까 궁금해서 왔어요’

‘혼자만의 시간에 내가 어떻게 지낼지 알고 싶어요’

‘선생님이 추천하셔서요~.’

문학정보고_스케치사진 (25).jpg

문학정보고_스케치사진 (26).jpg

<갓 물에서 올라온 인어공주 다리?!>

기다리던 점심시간! 아니 이것은 탕수육인가요~! 잘 먹겠습니다.

밥도 먹고 한 숨 돌리는 느낌이 듭니다.

1일차-점심 (1).jpg

꿀 같은 휴식 시간을 보내고 핸드폰과 이별식을 합니다.

안녕~~ 그 동안 내가 매일같이 하루 종일 일하게 했지. 나도 잘 쉴게, 너도 잘 쉬어라!!

문학정보고_스케치사진 (27).jpg

문학정보고_스케치사진 (28).jpg

< 초등학교 때부터 스마트폰을 시작해 놓아본 적이 거의 없다는 이번 참가자들. 이별 후 슬픔에 가누지 못한 육신..>

청소년 통과의례 프로젝트에서는 인생의 선배를 만납니다.

말과 삶이 조화로운, 후배들이 본받을 수 있는 선배들을 모십니다.

이번에는 김헌 교수님이 기꺼이 선배가 되어 주었습니다.

삷이란 무엇인가? 왜 사는가? 참가 학생들의 질문이 이어집니다.

문학정보고_스케치사진 (29).jpg

문학정보고_스케치사진 (30).jpg

아침부터 먼 길을 온 후유증인지 내 몸이 내 몸이 아니다.

자, 이제 한바탕 뛰어놀자!!

문학정보고_스케치사진 (31).jpg

문학정보고_스케치사진 (32).jpg

문학정보고_스케치사진 (33).jpg

이번에는 특별한 자기소개 시간입니다. 나는 어떤 사람인가, 물어본 지 오래되지 않았나요?

연극적 요소를 더하여 발표하였습니다.

차분하게 음악과 발표한 조, 깜찍하고 섹시한 퍼포먼스 등 다양하였어요.

문학정보고_스케치사진 (34).jpg

문학정보고_스케치사진 (36).jpg

홍천의 레드카펫은 이 학생에게.

문학정보고_스케치사진 (35).jpg

이 넘치는 흥을 어찌하리오~

문학정보고_스케치사진 (37).jpg

생애 첫 내안의 감옥에서의 첫 밤이 저뭅니다. 과연 어땠을까요?

방 안에서 먹는 간소한 아침식사.

문학정보고_스케치사진 (2).jpg

문학정보고_스케치사진 (4).jpg

문학정보고_스케치사진 (3).jpg

열한시가 되어 개문이 되고 쏟아지는 웃음소리로 잠시 활기를 되찾는 수련동입니다.

점심 식사를 하고 밖으로 나와 휴식을 만끽합니다.

짝이 되어 특별한 산책도 합니다. 서로에게 친절하게 해보는 연습같군요.

세상이 달라진 것 같은 건 기분 탓?!

문학정보고_스케치사진 (7).jpg

문학정보고_스케치사진 (6).jpg

오후, 연극 놀이를 통하여 평소에 알지 못한 나, 그리고 타인을 만나봅니다.

문학정보고_스케치사진 (8).jpg

통과의례 프로젝트에서 중요한 시간. 권영애 선생님의 지도로 명상을 체험해 봅니다.

소감 나누기 시간에 명상을 배워보고 싶었다는 소감이 몇 명 있었지요.

앞으로도 꾸준히 해보고 싶어 방법을 의논해보기도 했습니다.

1분 명상, 호흡 내리기, 관상 명상의 일종인 긍정명상 등 선생님의 안내에 따라 임해봅니다.

문학정보고_스케치사진 (9).jpg

이제 ‘내가 버리고 싶은 것’이라는 주제로 모닥불 앞에 앉았어요.

자신 없고, 끈기 없고, 자존감 없고…

그런 말들로 나를 바라보던 것에서 벗어나, 내가 원하는 할 수 있는 것들을 향해 한 발 다가가는 시간이 되었기를.

문학정보고_스케치사진 (17).jpg

문학정보고_스케치사진 (16).jpg

문학정보고_스케치사진 (15).jpg

이제 내 안의 감옥에서 마지막 밤.

몇몇 참가자는 친구와 헤어지는 것을 잘 하지 못해 스태프의 안내를 받기도 했지요.

아직은 성인 참가자처럼 집중하지 못할 때도 있는 청소년 참가자들.

누군가 “내 인생의 답을 찾으려 했는데, 질문을 잊었던 게 아닐까?”라고 하였습니다.

문학정보고_스케치사진 (1).jpg

셋째 날 아침, 오늘은 집과 일상으로 돌아가는 날입니다.

긍정 명상을 하고 혼자의 시간을 더 갖습니다.

문학정보고_스케치사진 (5).jpg

조별 발표로서 나의 지금 까지의 인생, 앞으로의 인생을 그려봅니다.

긍정 편의점의 변화가 극적이었지요! 평소 갈등이 있던 사람에게 편안한 마음으로 하고 싶은 말도 찾아보았습니다.

문학정보고_스케치사진 (10).jpg

문학정보고_스케치사진 (11).jpg

흐뭇한 표정의 관객들.

문학정보고_스케치사진 (12).jpg

이제 집으로 갈 시간!

더 자유로운 사람이 되기를 바라며, 눈부신 웃음으로 마무리하였습니다.

문학정보고_스케치사진 (22).jpg

문학정보고_스케치사진 (23).jpg

문학정보고_스케치사진 (24).jpg

문학정보고_스케치사진 (21).jpg

2019 청소년 통과의례 프로젝트 안내